home admin홈 으로회원 전용참여 마당보훈정보쉼터 마당구 게시판home admin  

* 회비 관리구좌
우체국
700096-01-000631
예금주:한국베인전

전우들 대화장 자유게시판

전우님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환영합니다.
단,국가 비판글. 대통령모독글 . 욕설.인격모독글.비난글.불필요한글.남의홈비난글. 명예손상글, 종교와 음란물 광고에 대한 선전,또는 비난의 글은 아이피공개와홈 출입통제와임의로 무조건 자동 삭제합니다. 누구도 이 조치에 이의를 제기 할수 없읍니다.
. . <※.문재인 대통령님은 미지급 해외복무수당" 일반병 퇴직금을 이유없이 돌여주라!.          

 월남참전전우님들 이곳 게시판에 좋은글를 일었으면 당연히 댓글한자 정도달고 가는것이 예의줄압니다. 한국베인전 운영진 *회비 관련구좌 -우체국 :70006-01--000631- 예금주: 한국베인전-

 
작성자 카톡에 올라온글
작성일 2020/04/08 (수) 11:38
분 류 환영.
추천: 0  조회: 553  
고개 숙인 님들이여! 모두 대답하라!
🦉 고개 숙인 님들이여!
모두 대답하라!

5천년 가난을 물리친 민족중흥에 피땀 흘린 님들이여!
어째서 지금 머리를 숙이고 있습니까?

머리카락 자르고, 쥐잡아 밍크털 만들고, 곰인형 만들어 난생 처음 외국에 물건을 팔았다.
산골에서 들판에서, 풍랑치는 바다에서, 허리가 휘도록 구슬땀 흘려 보릿고개 넘겼고,
구로공단에서 구미공단에서 마산 울산 부산공단에서 누이들이 보내 준 돈으로 동생들 공부시켰다.
‘잘살아 보세’ 외치며 밤낮으로 서러운 눈물 입술 깨물며 견디어 온, 이 땅의 할머니 어머니 누이들…!
어째서 지금 머리를 숙이고 계십니까?

광부로 간호사로 이국만리 독일에서,
총알이 빗발치는 월남에서,
열사의 나라 중동에서,
피와 땀과 눈물로 ‘싸우면서 건설하자’ 외치며, 한강의 기적을 만들어 낸 자랑스런 이 땅의 할아버지 아버지 형님들…!
어째서 지금 머리를 숙이고 계십니까?

6.25 잿더미에서 미국이 보내 준 밀가루와 우유로 끼니 때우고 있을 때, 고마운 줄 모르고 밤낮 권력 나눠먹기 싸움질로 나라를 혼란으로 빠뜨린 그들은 누구였던가…?

독일 광부 간호사 형님 누나들 월급을 보증한 돈 가져다 고속도로 만들 때, 논밭 갈아 업는다고 순진한 농민들 부추겨 길바닥에 드러누워 깽판을 친 자들이 누구였던가…?

겨우 낫이나 망치를 만들던 대장간에서 일본 돈과 기술로 허허벌판에 포항제철 세울 때, 한일국교반대를 외치며 학생들을 꼬드겨 깽판 치던 당시 야당지도자 그들은 누구였던가…?

매판자본 물러가라, 독재정권 타도! 와 온갖 중상모략과 비난를 견디며, 찬란한 산업화를 일구어 낸, 이 땅의 위대한 산업역군들이여…!
어째서 지금 머리를 숙이고 계십니까?

라디오도 만들지 못하던 우리가 TV 냉장고 자동차 조선산업을 생산하여 수출할 때, 정치인과 학생들은 길거리에서 노동현장에서 민주화만 외치며 국가발전에 뒷다리 잡은 이들이 누구인가?

건설 원자력 반도체 통신 핸드폰 등 세계 1등 제품 만들어 수출할 때, 지금 청와대에 있는 문재인과 그들은 무엇을 했는가?

단군께서 나라를 물려주신 이래 세계10위 수출강국과 세계12위 경제강국으로 만들어 낸, 자랑스런 이 땅의 기업인과 수출산업 역군 여러분…!

어째서 머리를 숙이고 있는가?

자랑스런!
이 땅의 할머니 할아버지 어머니 아버지 누나 형님들 누가 이 땅의 주인입니까?

문재인 입니까?
아니면 북한 김정은이 주인입니까?

그도 아니면 민주라는 이름으로 포장한 북한 비호 세력들입니까?
어째서 머리를 숙이고 계십니까?

이 땅의 주인은 문재인도 김정은도 민주를 외치는 그들도 아닌 이 땅의 주인은 자유 대한민국의 국민인 바로 여러분들입니다!

지금 이 순간부터 우리는 제2의 위대한 조국건설을 위해 먼저 가신 선열님들과 5천만 국민들에게 엄숙히… 선언합니다.

32만전우님들 그리고 가족님들 우리 이젠 일여 나야할때입니다!
모두 일어서라!

4월 총선에서 종북 좌빨들과 20대국회의원중에 국방위원회 정무위원회 소속 국케의원놈들을 심판하고 국케에서 끌어내려 낙방시키고 본때를 보여줌시다.
 <<받은글 공유합니다 >>
     
이름아이콘 백마30
2020-04-08 13:17
브라운 각서 + 사이밍턴 청문록 은 이제  참전용사들에겐 성경에 불과하다.
현재 생활의 어려움을 해결해 줄 수 있는 분은  같은 참전용사인 국가혁명배당금당 총재이신 허경영 뿐이다.
4. 15 21대 선거  눈크게 뜨고  옳게 투표하자.
   
이름아이콘 맹호1진
2020-04-08 17:06
  옳은 말입니다. 그런데 눈이 어두워 제대로 현실을 보지 못하고 나라야 어떻게 되든간에
돈이나 안겨주면 최고다라고 해서 농촌이나 도시 사람들이나 한결같이 주머니 챙기기에
혈안이 되어 있으니 서울 복판에서 김정은이를 찬양하는 소리에도 지나가는 개가 짓는 것처럼
힐끈 쳐다보고 지나가는 때가 되었네요. 우리는 선배들의 피 땀으로 잘 살았는데 우리 후세에게
어떤 나라를 물려 주어야 하나? 나중에 그 원망을 어떻게 들으려고.......
   
이름아이콘 곡식의제비
2020-04-09 07:53
《Re》맹호1진 님 ,
국가발전의주인공을 업신여기는 정부는 필요하지않다고 생각하는 바임니다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기위해서 목숨을 담보로 파월된 젊은이들의 공적은
민주주의 국가에서 민주화놀이한 집단에게 매몰당하는 현실입니다
잘잘못을 판단하지 못하고 설치는 집단은 이번에는 결단을 보아야 한다고 생각하는 바임니다
   
이름아이콘 곡식의제비
2020-04-09 07:59
《Re》백마30 님 ,
허경영씨의 재산이 그렇게 많지는 않을것이니 좀더 생각을 하시는것이 옳으실거라 생각해 봅니다
나라가 공산국가로 가느냐 민주국가로 남느냐가 중대한 시점입니다 총선이 매우 중요한것입니다
   
 
윗글 양심고백 전투급여 부정통장 jtbc제보
아래글 양민학살[2020.04.07.화요일] 월남전쟁 한국군 양민학살 특별법제정 핵미사일 폭격 !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292 협조. 공지사항 3 거치라리 2020/06/12 06:20 563
6291 감사 보훈처 숫천명 공무원 예산낭비 줄이자 3 김종근 2020/06/11 10:02 382
6290 감사 베트남 전선에 생명보험 신청하기 2 김종근 2020/06/10 08:50 413
6289 감사 숨겨진 전투수당을 밝혀지는 프레이저보고서(자료제공 한국베인전) 6 황욱 2020/06/09 22:33 359
6288 협조. 아버님 전우를 찾습니다. 4 김기광 2020/06/08 17:46 340
6287 환영. 에이전트 배포 관련 질병의 VA관리 목록 4 딱지 2020/06/08 01:07 322
6286 감사 제65회 현중일 추모 딱지 2020/06/06 18:00 367
6285 환영. 국회상정된 2020년도 보훈기금 운용 계획변경안 2 최상영 2020/06/06 01:21 465
6284 감사 고엽제 국제재판소 승소 판결문 입니다 18 한국베인전 2020/06/05 09:06 533
6283 감사 전명수 전우님의 노고에 경의를 표합니다 2 김종순 2020/06/04 13:09 348
6282 감사 특 보 6 김종근 2020/06/04 10:45 513
6281 나뿐놈.    Re..네덜란드 법원, ‘최순실 집사’ 데이비드 윤 한국 송환 결정 2 황욱 2020/06/04 21:22 157
6280 감사 이순신 동상앞에서 연일 계속하여 1일 시위하고있는 전명수전우 2 전명수 2020/06/04 10:24 247
6279 나뿐놈. “박정희·김종필, 일본서 거액 정치자금 받았다” 2 뉴스300 2020/06/03 09:50 258
6278 축하. 월남 참전전우회 신임회장선거 결과와 당선자. 4 황욱 2020/06/03 09:27 415
6277 축하. 월참2020 년도 제 1차 임시총회 임원 선거 황욱 2020/06/02 14:23 445
6276 감사 고생하십니다 1 주안상 2020/06/01 18:21 333
6275 감사 미국연방법원에서 인정하는 고엽제 질병명 2 최상영 2020/06/01 15:13 333
6274 감사    Re..미국이 인정하는 고엽제 질병 후유증입니다 파월66 2020/06/01 20:47 210
6273 감사 고엽제 보상기준표 미국연방정부기준표 12 김차웅 2020/06/01 10:21 342
6272 축하. 월남 참전 전우회자격과 전국대위원 숫자 김차웅 2020/06/01 09:58 211
6271 환영. 브라운각서 한국군 군사급여와 전투수당 공개합니다 김종근 2020/05/30 10:48 105
6270 환영. 국제 양심 재판소결정의 예외적인 요약2009년 5월 18일 파리 파월66년도 2020/05/28 18:57 337
6269 미처. 재향 군인의 자녀들은 에이전트 오렌지의 무고한 희생자들이다 2 최상영 2020/05/28 01:10 335
6268 감사    Re..베트남에서 미국 화학전의 희생자 보상(미국립문서 기록실제공) 최상영 2020/05/28 01:19 279
6267 감사    오랜지 수십년에 걸친 침목속에서 말한겁니다. 최상영 2020/05/28 02:06 245
6266 나뿐놈. 지금고엽제소송한다고 야단 법석을 떨고있는대 속지마시길 바람니다 고엽제전우 2020/05/26 21:06 309
6265 자격없서. 한심하다 2 독수리 2020/05/26 14:47 329
6264 환영. 월참중앙회장 선거후보 입후보 김종근 2020/05/26 13:41 343
6263 미처. 김재규 추도식에 우리전우들이 외 참가하였는가? 파월66년도 2020/05/26 09:34 272
12345678910,,,218
Since 2005 한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 All Copyright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