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admin홈 으로회원 전용참여 마당보훈정보쉼터 마당구 게시판home admin  

* 회비 관리구좌
우체국
700096-01-000631
예금주:한국베인전

전우들 대화장 자유게시판

전우님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환영합니다.
단,국가 비판글. 대통령모독글 . 욕설.인격모독글.비난글.불필요한글.남의홈비난글. 명예손상글, 종교와 음란물 광고에 대한 선전,또는 비난의 글은 아이피공개와홈 출입통제와임의로 무조건 자동 삭제합니다. 누구도 이 조치에 이의를 제기 할수 없읍니다.
. . <※.문재인 대통령님은 미지급 해외복무수당" 일반병 퇴직금을 이유없이 돌여주라!.          

 월남참전전우님들 이곳 게시판에 좋은글를 일었으면 당연히 댓글한자 정도달고 가는것이 예의줄압니다. 한국베인전 운영진 *회비 관련구좌 -우체국 :70006-01--000631- 예금주: 한국베인전-

 
작성자 김종근(부회장)
작성일 2021/06/28 (월) 08:23
홈페이지 http://hgvvk.co.kr
분 류 화이팅.
추천: 0  조회: 472  
[대통령의말] 국가를 위한 헌신에 최상의 예우를 다하겠습니다 | 국가유공자 및 보훈가족 초





조회수 11,248회2021. 6. 24.[대통령의말] 국가를 위한 헌신에 최상의 예우를 다하겠습니다 | 국가유공자 및 보훈가족 초청 오찬

존경하는 국가유공자와 보훈 가족 여러분,
귀한 걸음을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코로나 이후 처음으로 다시 국가유공자와 보훈 가족들을 청와대에 모시고 건강한 모습을 뵙게 되어 매우 기쁩니다.
또한, 국가보훈 국민훈장과 국민포장을 제가 직접 드리게 되어 더욱 뜻깊게 생각합니다.
젊은 시절 국가를 위해 헌신하고, 평생 나눔과 상생의 정신을 실천해오신 네 분 유공자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이 자리에는 2019년과 2020년 훈포장을 수상하신 유공자와 서해수호 용사 유가족들도 함께하고 계십니다.
자신을 바쳐 우리 영토와 영해를 지킨 영웅들이고 용사들입니다.
국민을 대표해 경의를 표하며, 유족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국민의 안전과 평화를 지키는 것만이 서해 영웅들의 희생에 보답하는 길이라는 것을 우리는 한순간도 잊어서는 안 될 것입니다.

지난 5월 21일 미국 순방 때 워싱턴에서 한국전 전사자 ‘추모의 벽’ 착공식이 있었습니다.
‘추모의 벽’ 건립에 큰 힘을 모아주신 대한민국 재향군인회 김진호 회장님과 김희중 육군 부회장님, 그리고 미 동부지부 회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정부는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 후대에게 그 정신을 전하며, 한미동맹을 더욱 굳건히 다져 나갈 것입니다.


국가유공자와 보훈 가족 여러분,

저는 오늘 국빈을 맞이하는 마음으로 국가유공자와 보훈 가족 여러분을 모셨습니다.
애국은 대한민국의 뿌리입니다.
우리는 언제나 국난 앞에서 애국으로 단합했고, 어떤 난관도 극복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졌습니다.

지난해 한국전쟁 70주년 기념식에서 저는 “한국전쟁이 ‘가장 평범한 사람’을 ‘가장 위대한 애국자’로 만들었고, 세대와 이념을 통합하는 우리 모두의 역사적 경험이 되어야 한다”고 말씀드렸습니다.
우리는 전쟁의 참화에 함께 맞서고 이겨내며 진정한 대한민국 국민으로 거듭났습니다.
자유와 민주주의의 가치를 지킬 힘을 키웠고, 평화의 소중함을 자각하게 되었습니다.

애국은 가난을 이기고 세계 10위권 경제 대국으로 일어서는 바탕이 되었습니다.
독재에 맞서 민주화를 이뤄내는 용기가 되었고, 강한 국방력으로 평화를 만들어 가는 원동력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제 코로나를 극복하고, 대한민국이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구심점이 되고 있습니다.

지난주 열린 G7 정상회의에서 우리 국민들은 대한민국의 달라진 위상과 국격을 다시 한번 확인했습니다.
정상회의에 참석한 열한 나라 가운데 아홉 나라가 한국전쟁 당시 우리를 도왔던 나라들이었습니다.
전쟁과 전후 복구에 피와 땀을 흘려준 나라들과 대한민국이 나란히 인류 공동의 과제를 논의했습니다.
코로나 극복과 기후위기 대응, 열린 사회를 위한 민주주의와 인권, 평화와 번영을 위해 책임있는 중견국가로서 대한민국의 목소리를 전했습니다.
이제 대한민국은 우리의 운명을 스스로 결정하고, 다른 나라들과 지지와 협력을 주고받을 수 있는 나라가 되었습니다.

대한민국의 발전이 비슷한 출발선에 있었던 개도국들에게 ‘우리도 할 수 있다’는 용기를 주고 있듯이, 코로나를 극복하고 빠른 경제 회복을 이루고 있는 오늘의 우리 역시 세계인들에게 희망의 이정표가 되고 있습니다.
세계는 지금 대한민국을 ‘위기에 강한 나라’라고 부릅니다.
우리의 애국심으로 이룬 성취입니다.
우리 국민이 땀과 눈물로 이룬 대한민국에 자부심을 가져주시기 바랍니다.


국가유공자와 보훈 가족 여러분,

우리 정부는 국가보훈처를 장관급으로 격상하고, 해마다 보훈 예산을 늘려 올해 5조8천억 원에 달합니다.
국가유공자와 보훈 가족의 생활 지원과 실질소득 향상을 위해 보상금과 수당을 꾸준히 인상해 갈 것입니다.
치료를 넘어 평생 건강도 책임진다는 정신을 가지겠습니다.
위탁병원과 보훈요양원을 확대해 가까운 곳 어디서나 편안하게 진료와 돌봄을 받으실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지금까지 독립유공자, 참전유공자, 민주유공자 등 34만8천여 분의 가택에 국가유공자 명패를 달아드렸습니다.
내년까지 전몰·순직군경과 재일학도의용군, 4·19혁명과 5·18광주민주화운동 희생자, 특수임무유공자 등 대상을 확대하여 모두 22만2천여 분께 국가유공자 명패를 달아드릴 예정입니다.
명패 달아드리기와 함께 국가유공자들의 삶을 발굴해 지역사회와 미래 세대에게 자긍심을 줄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지난해 두 곳의 호국보훈회관을 개관하여 네 개 보훈단체가 입주를 마쳤습니다.
앞으로도 보훈회관이 없거나 노후화된 지역에 보훈회관 건립을 추진해 나가겠습니다.


존경하는 국가유공자와 보훈 가족 여러분,

오늘날 애국은 공동체를 위한 희생과 헌신으로 실천되고 있습니다.
또한 국제사회와 연대하고 협력할 수 있는 인류애의 바탕이 되고 있습니다.
더 강한 대한민국을 위해, 국가유공자와 보훈 가족께서 오랫동안 애국의 유산을 전해주시길 바랍니다.
정부는 국가를 위한 희생과 헌신에 끝까지 최상의 예우를 다할 것입니다.
늘 건강하게 국민 곁에 계셔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대통령의말


베트남참전유공자말은 뻬먹었다.
우리의핏값은 인정안하는가요?
   
이름아이콘 암행어사
2021-06-29 11:34
대통령님말씀진실이라믿고믿씁니다믿어보고싶씁니다
보훈수당국제수준당연이줘야되지만국가형편상이하급이라도이해도해봅니다
그런데 이해안돼는게
개인도도둑질하면형받고벌금물고감옥가는데 월남참전자들핏값90%강제동의없이착취돌여주지않고
맘대로경제동력에사용했잖아요고속도로놓고포항제철만들고
그리고도모자라서개인주머니넣고(정치비자금) 이제주셔야죠이자쳐서많이주셔야죠 배고프고병들고아프고소외당하고늙은서름 아십니까
말만번지런히참기름바른드시하지말고 정확히계산올해안준금액발표하시고용서빌고일시불아니면 2~3번 나눠서라도지불하세요
2~3번나눠줄때은국가채권으로발행해한번에주세요
부탁합니다 거짓은언젠가은들어납니다
미국에서 비밀문서다밝혀졌잖아요
이북퍼줄돈잠깐보류하시고
월남참전미지급봉급전투지원금먼저주세요
끝으로
애국심 무너지면대한민국나라없어져요
나라없어지면 벼슬하신분부터 1차처형입니다
우리무지랭이들이야이리붙든저리붙든 하겠지만
애국애국하시는데애국은말이아니라 대접하는척행사쇼 훈장쇠덩어이하나달아주는게아니라
애국은참애국하는맘은 애국에존경
심은 국가가 정부가대통령각부장관 국회의원들이
진심으로울어나오는 5.18대우같이 세윌호대우같이
할때 이북에돈퍼붙듯하듯
이게
진심이고충분한보상이고예우입니다
단적으로말하면대우고지랄이고
우리월남참전자 국가가몰래때먹은돈~~~
*안준돈이나빨리주세요*
이게나라가존재하는정의입니다
이것도모르는분들이
정치하고 우쭐대고하니 나라가이꼴입니다
올해은해결봅시다
꼭주세요
안주면 내년은끝장입니다
무슨일들이일어나는지은상상에 맡깁니다

월남참전자올림
   
이름아이콘 코알라
2021-06-29 11:35
《Re》암행어사 님 ,
이놈은 입만 열면 거짓말이다 잊지 말라
   
이름아이콘 산뜰내
2021-06-30 11:49
《Re》코알라 님 ,
지랄 염병 떨고 자빠졌네요.
그것도 대우라고 초청한거냐?
내돈 떼먹고 겨우 청와대 초청해 밥 한끼 대접이라니,
나 같으면 절대 안간다.
초청은 무순 초청? 능멸이지,
   
이름아이콘 장골
2021-06-30 11:50
《Re》산뜰내 님 ,
개가 웃겠다.
미지급분 군사급여나돌여주라.
   
이름아이콘 열받은놈
2021-06-30 21:47
이화종이는 설훈같은 사기꾼말만듣고 말한마디못하면서 월참대표라니 참 한심하다. 1년에 7800달러 주엇다는게 다나왔는데도 왜 아무소리 못하고 위장토론만하고 자빠졌냐?
   
 
  0
2000
윗글 꼬봉
아래글 (풀버전) 문 대통령, 국빈급 의전으로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 초청 오찬 행사 주관! 대통령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760 감사 국민연대 박정희가갈취해간 파월장병 목숨값 밝혀라 2 최해영(해병) 2021/08/11 21:41 292
6759 화이팅. 연일계속1인시위을하고 있는 전투수당진상추진위원회 3 이정범 2021/08/10 21:36 322
6758 하하. 단독]文 “국가유공자 예우” 강조했는데… 정부기관 유공자 의무채용 35.4% 그쳐 4 황욱 2021/08/09 19:58 297
6757 경고. 미얀마 군부가 벌인 끔찍한 일들... 김종근(해병) 2021/08/09 11:19 159
6756 환영. 다시보기-베트남전이 끝나고 캄보디아에서 벌어진 끔찍한 일들. 김차웅(해병) 2021/08/09 11:12 134
6755 협조. 베트남 고엽제 후유증 파킨슨 환자를 찾습니다. 이원우 2021/08/09 11:07 118
6754 협조. 한국군 베트남 민간인학살 허위로 조작한 '별들의 전쟁' 연극 공연이 임박했습니다 1 조용성 카톡전송 2021/08/07 18:49 182
6753 감사 군사급여 진상조사위원회 이낙연후보방문 7 이정범 2021/08/06 22:38 277
6752 화이팅. 삼복 찜통갔이 무더위속에서 연일계속 1인시위하는전우님. 10 한국베인전 2021/08/05 10:12 362
6751 협조. (베트남전쟁 )스위스계좌ㆍ해외 및 국내 불법은닉자금 못찾는건가 안찾는건가! 5 황욱 2021/08/04 12:26 293
6750 미친놈. 최낙복 미친인간과 또란이 박우영이 전투수당 준적이 없다고한다 3 유뷰브 2021/08/01 11:12 315
6749 협조.    Re..프레저보고서에는 전투수당없고 한미조사보고서 청문회자료 에있다 베인전 2021/08/01 19:07 157
6748 하하. [베트남 전쟁] 월남전 참전군인의 전투근무수당 미지급 관련 진상규명 및 전투근무급여금 지급지급에 관한 특별법안 한기호 국민의힘 의원(전 국방위원회 간사)을잡아라. 이정범 2021/08/01 00:13 250
6747 나뿐놈. 박정희 베트남전 전투수당, 해외파견 근로자 임금 등 손안댄 곳 없을 지경 2 백종선 2021/07/31 23:28 123
6746 나가라. 국가유공자만들어달라고 어거지쓰던 세월호 광화문에서 철수시작 조성국 베인전특파원 2021/07/29 18:45 280
6745 협조. 군보수법시행1966.7.1 한국군인급여 브라운각서외비교 1 파월66 2021/07/29 09:09 239
6744 미친놈. 박우영이 허경영 하소인이다 2 미친놈 2021/07/28 09:56 211
6743 미친놈. 고엽제 살포 장면 고엽제 국제협회제공 황욱 2021/07/26 15:18 211
6742 안맞다. 우리가 찿을 금액은 년간150$밖에안된다 최상영 2021/07/25 10:32 306
6741 나뿐놈. 연방 규정 원본 고엽제질병명(한국고엽제질병 포함하지안는 조항포함) 최상영 2021/07/24 17:55 292
6740 감사 송영길 대표 핵심 5 김영식 (경북지부장) 2021/07/24 17:19 251
6739 화이팅. 김천시 사망한 참전유공자 배우자 복지수당 첫 지급 2 김차웅 (해병) 2021/07/23 08:44 225
6738 미친놈. 김성웅이15억 누가 먹어는가? 1 유뷰브 2021/07/23 08:40 198
6737 나뿐놈.    Re..주둥아리 닷처라 1 천상의소리 2021/07/23 08:50 175
6736 협조. 월남참전 미지급분 군사급여 진상조사 가입서 김종근 2021/07/21 22:46 307
6735 미친놈. "박승춘 보훈심사 보류는 적폐몰이"?…보훈처 "규정대로 했다" 4 파월66 2021/07/19 10:30 338
6734 하하. (다시보기)“월남전 참전용사들 증언록 발.../ YTN 라디오 박정희는 약속지키지 안았다 1 기종근(해병) 2021/07/18 11:53 277
6733 화이팅. 고엽제 단체 즉각해산하라 3 강산 2021/07/17 01:16 333
6732 화이팅. 서계영 2세님께서 보내준 카톡 소식전합니다 3 카톡 2021/07/15 19:24 366
6731 환영. 영상으로 만나는 국가보훈처 소식 - 【월간 국가보훈처】 2021년 7월호 장골1 2021/07/15 19:11 280
12345678910,,,230
Since 2005 한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 All Copyright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