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admin홈 으로회원 전용참여 마당보훈정보쉼터 마당구 게시판home admin  

* 회비 관리구좌
우체국
700096-01-000631
예금주:한국베인전

전우들 대화장 자유게시판

전우님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환영합니다.
단,국가 비판글. 대통령모독글 . 욕설.인격모독글.비난글.불필요한글.남의홈비난글. 명예손상글, 종교와 음란물 광고에 대한 선전,또는 비난의 글은 아이피공개와홈 출입통제와임의로 무조건 자동 삭제합니다. 누구도 이 조치에 이의를 제기 할수 없읍니다.
. . <※.문재인 대통령님은 미지급 해외복무수당" 일반병 퇴직금을 이유없이 돌여주라!.          

 월남참전전우님들 이곳 게시판에 좋은글를 일었으면 당연히 댓글한자 정도달고 가는것이 예의줄압니다. 한국베인전 운영진 *회비 관련구좌 -우체국 :70006-01--000631- 예금주: 한국베인전-

 
작성자 황욱
작성일 2020/12/02 (수) 00:48
홈페이지 http://www.hgvvk.co.kr
분 류 나뿐놈.
추천: 0  조회: 205  
고엽제 보상 전투환이가 반대한 내용의기사을 다시보기

CAFE

역사의 현장

      

지나간~뉴스기사 再湯


보수단체 고엽제전우회, ‘전두환 추징금 징수’ 나선 이유는?

“1984년 전두환 정권이 일방적으로 한국인 고엽제 피해자의 존재 감췄다”

입력 2013-06-21 18:10:56  수정 2014-09-24 11:06:09
 
대한민국고엽제전우회 회원 500여명은 지난 17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 전두환 전 대통령 집 앞에서 규탄대회를 열어 “전 전 대통령의 잘못으로 미국 고엽제 제조업체로부터 손해배상을 받을 기회를 놓쳤다”며 전 전 대통령 처벌과 추징금 환수 등을 촉구했다.

이들은 성명서를 내고 “집권 당시 부정축재한 재산을 자식들 앞으로 은닉한 전두환은 구(舊)정치인들을 부패와 부정축재자로 몰아 재산을 몰수해 놓고 본인은 청렴결백한 지도자로 행세한 파렴치범”이라며 “29만원이 아닌 5,000억에 달하는 부정축재로 은닉한 재산에 대해 정부는 모든 방법을 총동원하여 전두환 일가의 재산을 몰수하고 관련법에 따라 처벌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대표적인 보수단체인 고엽제전우회, 왜 연희동에 쳐들어갔나


대한민국고엽제전우회(자료사진)
대한민국고엽제전우회(자료사진)ⓒ김철수 기자
if(!(getVOPAddcookie())) { document.write(''); }
대표적인 보수단체인 고엽제전우회가 군인 출신인 전 전 대통령을 직접 찾아가 이같은 규탄대회를 연 것은 처음이다. 최근 전 전 대통령의 장남 전재국씨가 조세피난처에 만든 페이퍼컴퍼니를 통해 해외 은행의 비밀계좌에서 돈을 관리했다는 사실이 밝혀지는 등 논란이 일긴 했지만, 전 전 대통령의 자녀들이 호화스러운 생활을 하고 있는 것은 이미 수차례 문제가 제기 된 바 있어 고엽제전우회가 갑자기 이같은 행동을 보인 것은 이해가 잘 되지 않는 부분이다.

그러나 고엽제 문제의 배경을 보면 고엽제전우회의 이같은 규탄대회는 전혀 어색하지 않다. 이번 규탄 대회는 고엽제 문제를 외면했던 진짜 책임자에게 진상 규명을 요구하는 일이기도 하다. 그 배경은 다음과 같다.

미군은 1961년부터 1971년까지 전쟁이 벌어진 베트남에서 잎을 시들게 해 식물을 죽이는 맹독성 제초제인 고엽제를 살포했다. 한국군은 1964년부터 1973년까지 베트남에 파병돼 있었다. 고엽제전우회 홈페이지에 따르면 이들은 베트남 전쟁 당시 고엽제 사용에 관한 별다른 지시나 주의사항을 듣지 못했고, 부대 주변에서 제초작업을 하는 병사들은 고엽제 가루를 철모에 담아서 맨손으로 뿌리기도 했다.

고엽제전우회는 홈페이지를 통해 고엽제가 “인류 역사상 가장 독성이 강한 물질인 다이옥신(dioxin)이 함유되어 있다. 다이옥신은 1그램이면 사람 2만 명을 죽일 수 있는 지구상에서 독성이 가장 강한 독극물이다. 인체에 극히 적은 량이 흡수되었다 해도 점차로 몸속에 축적되어 10년~25년이 지난 후에도 각종 암, 신경계 손상, 기형유발, 독성유전 등의 각종 후유증을 일으키게 된다”고 설명하고 있다.

이같은 피해는 미국에서 이미 1978년부터 사회문제화 됐고, 오스트레일리아·뉴질랜드 등의 베트남 참전 군인들이 고엽제 제조회사인 다우 케미컬, 몬산토 등 7개 회사를 상대로 미국 법원에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이 소송에서 제조회사들은 소송 집행경비 절감 및 기업 이미지 손상을 우려, 에이전트 오렌지의 후유증은 인정하지 않았지만 정상을 참작 보상에만 합의함으로써 1984년 5월 소송을 종결시켰고 피해자들은 1989년 1억8000만달러를 보상받았다.

1984년 정부와 주미대사는 월남전 고엽제 피해 협상을 몰랐을까?

당시 한국의 피해자들은 소송에 참여하지 않았다. 그리고 뒤늦게 1996년 미국 회사를 상대로 소송을 냈으나 미국 법원은 패소 판결했다. 미국에서 보상에 합의한 1984년 당시, 미국 다음으로 많은 군인인 연인원 32만명이 참전한 우리나라는 왜 손해 배상 소송에 참여하지 않았을까?

피해보상에 합의한 1984년은 전두환 정권 때다. 전 전 대통령은 1970년 백마부대의 29연대장으로 베트남전에 파병돼 1년 가량 임무를 수행하기도 했다. 또 1984년 당시 주미대사는 류병현 씨 역시 베트남전쟁 당시 맹호사단장이었으며 합참의장을 거쳐 주미대사를 역임한 바 있다. 그는 미국에서 고엽제 관련 소송이 시작된 해인 1978년 한미연합사의 초대부사령관이기도 하다. 이들이 고엽제 피해자 소송에 대해 파악하지 못했을까? 이들 중 누구도 대한민국의 고엽제 피해자들에게 소송 사실을 이야기해준 이는 없다. 고엽제 피해 사실이 처음 국내에 알려진 건 지난 1991년 호주 교민을 통해서다.

고엽제전우회도 이같은 과정을 이해할 수 없었다. 1999년 5월 대한해외참전전우회는 <김대중 대통령께 드리는 청원문>을 통해 “(1984년) 당시 정부와 미국의 한국대사관은 월남전 고엽제 피해에 관한 협상 당시의 사실을 전혀 확인ㆍ파악할 수 없었는지? 정보화 시대를 맞아 미국에서 큰 문제로 야기되었던 고엽제 피해보상 문제를 어떻게 하여 우리 정보기관에서는 파악조차도 할 수 없었는지?”등의 의문을 제기하기도 했다.

“1984년 전두환 정권이 일방적으로 한국인 고엽제 피해자의 존재 감췄다”



경찰이 전두환 전 대통령 자택으로 향하는 길목을 차단하고 있다(자료사진)
경찰이 전두환 전 대통령 자택으로 향하는 길목을 차단하고 있다(자료사진)ⓒ양지웅 기자
if(!(getVOPAddcookie())) { document.write(''); }
고엽제전우회는 당시 전두환 정권 하에 억압 때문에 해당 내용이 알려지지 않았다고 봤다. 고엽제전우회는 홈페이지를 통해 “대한민국 제5공화국 정부에서 정권을 유지하기 위하여 미국의 심기를 건드리지 않으려고 철저한 보도통제와 억압을 했다(실제로 1984년 중앙일보에서 고엽제문제를 보도하였으나, 제보기자 해고시키고, 타 언론사에 보도하지 못하도록 통제하였음)”며 “독재 정권하에 있는 한국에서는 대부분 그런 사실을 모르거나 입이 막혀 참전용사들은 베트남 풍토병이라는 원인 모를 질병에 시달리다가 수 많은 참전 군인들이 40대의 아까운 나이에 이 세상을 하직하고 말았다”고 게재하고 있다.

고엽제전우회는 최근 “1984년 전두환 정권이 일방적으로 한국인 고엽제 피해자의 존재를 감춘 것을 알게 됐다”고 주장했다.

고엽제전우회 김성욱 사무총장은 <민중의소리>와의 통화에서 “1979~1984년 사이 진행된 고엽제 피해자 소송 과정에서 미국 측은 ‘미국 다음으로 한국에서 많이 참전했으니까 피해자들은 소송에 참여하라’고 요청했는데 전두환 정부가 ‘한국에는 피해자가 없다’고 이를 묵살했다”며 “우리는 당시에는 모르고 있다가 2000년 미국에 있는 월남참전용사협회를 방문했을 때 알게 됐다”고 말했다.

김 사무총장은 ‘왜 더 일찍 문제제기를 하지 않았냐’는 물음에는 “그 때는 이미 한국 정부를 대상으로 소송을 제기한 상태였기 때문에 전두환한테 책임을 묻는게 안됐는데, 지금은 대통령을 했다는 사람이 도둑질을 해먹고 부패한 행동을 하고 있기 때문에 부정축재한 것을 내놓으라고 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고엽제 피해자들의 소송 7년째 대법원에 계류중...

고엽제전우회는 1984년 당시 정부가 거절한 이유를 전 전 대통령이 밝힐 때까지 전 전 대통령을 규탄하는 활동을 계속하겠다는 입장이다.

고엽제 피해자들이 제조사를 대상으로 낸 소송은 현재 우리나라 법원에서 진행중이다. 앞서 고엽제전우회 등은 1999년 소송을 냈으며 2002년 서울지방법원은 원고패소 판결했다. 당시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고엽제에 함유된 다이옥신과 원고들이 앓고 있는 질병사이에 명확한 인과관계가 존재한다고 보기 어려우며 설령 인과관계가 존재한다 하더라도 손해배상 소멸 시효인 10년을 훨씬 경과, 원고들의 주장을 받아들이기 어렵다”고 밝혔다.

그러나 서울고법은 2006년 1월 “두 회사는 6795명에게 모두 630억7600만원을 지급하라”는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질병과 고엽제 유해물질 다이옥신의 인과관계에 대해 “미국 국립과학원 보고서를 검토한 결과 호지킨병 등 11가지 후유증과 다이옥신의 인과관계가 인정된다”고 밝혔다. 다만 참전자와 그 2세들이 가장 많이 앓는 ‘말초신경병’과의 인과관계에 대해서는 “증거가 부족하다”고 판단했다.

그러나 재판은 현재 7년째 대법원에 확정판결이 나지 않은 채 계류중이다.
 
 

     
이름아이콘 한마디
2020-12-02 00:59
전두환이 저놈을 능지처참 시겨야하는대도 전우들중에는 저역적놈을 우상화하고있다.
미국 고엽제피해보상은 저놈이 반대하여 못받아서 오늘날까지 고엽제환자들은 이련고생을하면서 정부에 멸시받고 살고있다.
지금도 미국에서는 재해보상보험금을 고엽제환자들에게 지급하고 있는대도 박정희가59억을 받아챙겨 제대로 지급하지안아서 개 처렴살고있다.
우리가못 받은 핏값 받기실은자는 군소리하지말고 자기혼자 표기나하지 댓글 달지말으라.
한마디로 당하고도 포기소리하면 병신이 육갑떤다고밖에 볼수가없고 볼수밖에 없다.
   
 
윗글 서울지방보훈청 1일차 1부
아래글 보훈 개혁연대 (전투수당추진위원회) 회원님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508 찬성. 이세호 장군님께서 강의한 한국군의 전투 급여500$가 맞는것갔다. 4 김종근 2020/12/30 00:29 283
6507 감사 고엽제의증사망후 가족승계법안발의 5 황욱 2020/12/30 00:18 304
6506 협조. 문의사항 11 민주당 2020/12/28 23:21 408
6505 미처. 내년 병장 월급 60만 8500원 1 홍삼 2020/12/28 11:32 206
6504 감사 구자근의원 병급제 페지법안발의취지 5 김차웅(해병) 2020/12/27 21:01 363
6503 나뿐놈. 옴팡지게 민감한 피부같은 인간아! 2 오즈왈드 2020/12/27 06:01 216
6502 협조. (김급사항)법원 “베트남 파병 갔다면 복무기간 ‘3배’로 인정해 연금줘야” 이소송인 이름을 아시는분 댓글 달아주세요? 관리자 2020/12/26 21:48 206
6501 감사 참전명예수당 73만원까 지인상안발의 5 황욱 2020/12/26 21:40 287
6500 미처.    Re..법안만 제출되면 뭐하나? 홍삼 2020/12/28 09:16 60
6499 나뿐놈. 김성웅이 이자가 계속하여 전우들에게 사기치고있다. 10 속사포 2020/12/26 21:38 307
6498 찬성. 1966 korea ,베트남전 청룡+맹호부대와 해병대 활동영상 김종근 2020/12/26 21:38 176
6497 감사 월남참전 제56 주년 기념식 허허 2020/12/23 11:36 196
6496 협조. 69년도 비들기부 수송중대 근하던 전우가보고십구나 전우찾기 2020/12/22 11:00 118
6495 하하. 고엽제 단체법안이 우리 고엽제환자에게 도움이 되겠는가? 김종근(해병) 2020/12/21 21:59 189
6494 협조. 엉터리 가짜 국가유공자 1 비욘세 2020/12/20 15:58 305
6493 감사 중국의 참전자 대우 3 비욘세 2020/12/19 15:27 232
6492 반대. 명예수당 6만원 VS 2만원 6 둔산동 2020/12/19 13:51 262
6491 감사 한국과 미국의 베트남 전쟁에 비밀을 밝혀줄 미국 국방성 조사보고서 9 최상영 2020/12/17 00:40 345
6490 감사    Re..주월한국군 급여가 하루에1달려가 맞는지 협상을보자 1 최상영 2020/12/17 11:43 146
6489 감사 월남의달밤 윤일로(그옛날추억속에노래) 파월66 2020/12/16 10:39 138
6488 찬성. 한국군인급여가 매년500백만$가 주어젔다. 1 딱지 2020/12/15 10:13 215
6487 환영. 전투수당9항 10항문서 해석문서(외교부) 9 파월66 2020/12/13 09:38 419
6486 감사 대구 참전명예수당 인상증액 시겼어서 좋은소식이다. 황욱 2020/12/12 20:29 393
6485 찬성. 베트남전때 미군봉급표(1964년~1973년까지)병장급여는 표4을보라 4 (해병)김종근 2020/12/12 10:12 284
6484 바보. 전투수당 근거자료도없고 받을수가 없다고한다. 5 박우영유뷰브 2020/12/10 17:43 349
6483 환영. 고엽제환자 재해보상금에 되하여 알아보자 1 파월66 2020/12/08 15:22 458
6482 나뿐놈. *재판소송관련 피해신고 접수!! *전우방송 201206 [소송피해] 2 전우방송 2020/12/07 00:05 355
6481 협조. 바보같은 전우들아 6 문재앙 2020/12/06 19:11 346
6480 찬성. 월남에서 돌아온 김상사(1971년)-고전영화 김종근 2020/12/06 18:31 159
6479 감사 <2021년도 국가보훈 예산 5.8조원> 확정 1 송주완 2020/12/05 18:02 267
12345678910,,,219
Since 2005 한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 All Copyright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