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admin홈 으로회원 전용참여 마당보훈정보쉼터 마당구 게시판home admin  

* 회비 관리구좌
우체국
700096-01-000631
예금주:한국베인전

전우들 대화장 자유게시판

전우님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환영합니다.
단,국가 비판글. 대통령모독글 . 욕설.인격모독글.비난글.불필요한글.남의홈비난글. 명예손상글, 종교와 음란물 광고에 대한 선전,또는 비난의 글은 아이피공개와홈 출입통제와임의로 무조건 자동 삭제합니다. 누구도 이 조치에 이의를 제기 할수 없읍니다.
. . <※.문재인 대통령님은 미지급 해외복무수당" 일반병 퇴직금을 이유없이 돌여주라!.          

 월남참전전우님들 이곳 게시판에 좋은글를 일었으면 당연히 댓글한자 정도달고 가는것이 예의줄압니다. 한국베인전 운영진 *회비 관련구좌 -우체국 :70006-01--000631- 예금주: 한국베인전-

 
작성자 임종선
작성일 2007/10/23 (화) 18:25
추천: 0  조회: 2349  
이번 대선의 최대변수는 충청권 과 충청도다,
이번 대선의 승부처인 충청권을 잡아라!
[2007-10-22 16:37:09] 인쇄
대선 60여 일 앞둔 현재 표면적으로는 1년 넘게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이명박 후보의 대세론이 유지되고 있다. 하지만, 그 대세론이 얼마나 버틸지(?)는 아무도 예상치 못하고 있는 가운데 범여권 최후카드인 ‘BBK 김경준’이 11월 중순이나 말이면 한국으로 들어오게 된다.

이런 짙은 안갯속에 있는 대선 정국에 이명박 후보에게 필요한 것이 무엇일까.

올해 대선의 중심이 공중전에서 네거티브, TV 토론회(핵심 정책 대결)라면 지상전에선 수도권과 충청권이 최대의 격전지가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역대 대선에서 중원의 지배자가 대권을 거머쥔 것을 보면 충청권이 가장 중요한 지역으로 분류된다.

문제는 이명박 대선후보의 충청권 지지율이 타지역에 비해 결집도가 약하다는 것이다. 즉 언론사의 여론조사에서 결과를 분석해 보면 대전-충청 지역의 경우 49~52%대 표심을 얻고 있다. <리얼미터>가 지난 18일 조사한 이 후보의 충성도는 86.4%로 대선후보 중에 가장 높은 충성도가 있다. 그럼에도, 대전-충청 지역은 충성도 50~55%대에 머물고 있어 호남지역과 더불어 충성도가 다른 지역에 비해 낮은 편이다.

또한, 호남지역의 경우 30~35%의 지지율을 보이다가 대통합민주신당 경선 이후에는 19~25%내외로 처지고 1위 자리를 정동영 후보에게 넘겨주었다. 즉 충성도가 낮은 호남지역의 표심이 또다시 지역주의 벽 앞에 무너졌다는 것이다.

이 같은 일탈은 호남지역뿐만 아니라 충성도가 낮은 대전-충청지역에서도 예상되고 있기 때문에 이 후보에게 있어서 충청권 공략은 대선 승리를 위한 시금석이요, 반드시 표심을 얻어야 할 곳이다.

이 지역을 공략하기 위해서는 우선으로 박근혜 전 대표의 도움이 절실하다. 사실 박 전 대표가 상임고문직을 수락하기는 했지만 이번 대선판에 그가 얼마나 적극적으로 나설지는 미지수이다.

이런 가운데 그동안 말을 아껴왔던 박 전 대표가 지난 16일 당선대위 인사에 대해 직접적인 불만을 토로한 것은 큰 문제가 아닐 수 없다. 한나라당 중앙선대위는 이런 박 전 대표의 말을 귀담아들어야 할 것이다. 또한, 그에게서 직접적인 도움을 받으려면 박 전 대표 측 인사들에 대한 각별한 애정과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는 것이다.

그 물밑 작업을 한 후 박 전 대표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요청해야 한다. 즉 일할 수 있는 환경과 여건을 만들어놓고 박 전 대표의 마음을 얻어야 한다는 것이다. 그런 후에 박 전 대표에게 실질적인 충청권 공략의 전권을 위임해 그로 하여금 범여권의 서부벨트 공략을 저지해야 한다.

이와 더불어 충청권 터줏대감 JP와 그의 심복 심대평 대표를 포함한 외연확대에 삼고초려(三顧草廬)라도 해서 이들의 도움을 얻어야 한다. 수도이전 반대로 촉발된 이명박 후보에 대한 충청권 반감은 박 전 대표와 JP-심대평 연대만이 이겨 낼 수 있다.

박 전 대표를 반드시 끌어 않지 않으면 안 되는 이유가 또 있다. 그것은 박 전 대표가 가지고 있는 20%대의 고정표 때문이다. 이들이 한나라당이라고 해서 다 이 후보를 지지할까. 그렇지 않다. 박 전 대표의 지지층 중에 60% 정도만 이 후보를 지지하고 있다는 것은 그만큼 박 전 대표와 이 후보의 화합이 미흡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또, 범여권의 최후카드인 BBK의 핵심인물인 김경준이 11월 말이면 본격적인 대선정국에 뛰어들어 최후의 네거티브 폭로전의 절정을 보여줄 게 뻔하기 때문이다.

지상파 방송을 비롯한 각 언론사는 이것을 앞 다투어 다룰 것이고 적어도 김대업 효과의 절반 정도는 볼 것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견해다. 이런 와중에 범여권 후보들의 단일화 작업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노릴 것이고, 정동영 후보를 중심으로 해서 이인제-문국현 연대, 그리고 손학규 전 경기지사의 선대위원장 수락은 DJ-노무현 연대의 최후의 전략이 될 것임이 분명하기 때문이다.

결국, 이번 대선의 가장 큰 승부처는 충청권과 각 후보에 대한 충성도가 당락을 좌우할 것이다. 그래서 이 후보의 충성도를 높이기 위해서 박 전 대표와의 화합은 필수불가결한 것이다.

범여권의 문국현-손학규의 수도권 공략에 대해 이 후보는 핵심 양대 세력인 수도권과 영남권을 직접 나서서 전 지역을 샅샅이 뒤지며 어떤 네거티브 공세에도 흔들리지 않도록 심혈을 기울여야 한다.

결론적으로 한나라당은 맞춤 대선 전략을 세워 수도권 및 영남권의 선거 수장으로는 이 후보가 직접 나서고 충청-강원권의 수장으로는 박 전 대표가 연합한다면 어떠한 네거티브 전략과 지역주의도 이겨낼 수 있을 것이다.

이와 더불어 가장 취약한 호남권은 전적으로 대형 및 중형 교회 중심으로 한 이 후보 특유의 호소력 짙은 집회를 통해 표심을 자극해야 한다. 이 후보가 기독교 장로이기 때문에 타 종교의 유권자들에게 반감을 사는 측면도 있지만, 적어도 호남권에 대해서는 교회를 중심으로 한 표심 공략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 그것을 통해 역대 대선에서 한나라당 후보가 이제까지 한 번도 해보지 못한 두 자리 수 이상의 지지를 받아낼 수 있을 것이다.

한편, 박 전 대표와의 보이지 않는 틈을 제거하여 영남권이 분열되지 않도록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야 한다.

또한 “오직 정권교체”라는 역사적인 사명은 박 전 대표와 이 후보 진영의 사심 없는 대결단과 희생이 없이는 결코 이루기 어려운 허공의 메아리가 될 것이며 범여권은 저 광야의 하이에나처럼 이 부분을 노리고 있다는 점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박문규칼럼니스트
mkpark6000@hanmail.net

http://www.independent.co.kr/
     
이름아이콘 김해토박이
2007-10-24 11:40
임종선님,대선전락정확하게100프로진단하셨습니다,지금야당에서는10년동안좌파정권에당핸것을
이번에도똑같은전철을발고있습니다,충청권을확보하지않으면,이번에도실패합니다,특히박근혜전대표님
안고가지않으면안됩니다,한나당에,,이재오님이앞으로두고두고장에물이될것입니다,현시점에너편,내편
따질때가아닙니다,콩인지,팥인지,구별을못하니정말한심하군요,현제여당잡탕들보세요
똘똘합심하여좌파대통령후보정동영씨게힘을보태어주고있지않습니까,야당의원님들지금도늦지않았습니다
이후보님도,김대엽같이좌파들이파고들면어떻게대응하시겠습니까,분석하셔서안도면전박대표님게양보하심이
대한민국을위하는길이라사료됩니다,앞으로좌파지도자가정권을잡는다면,우리대한민국은영원히끝납니다
이후보님참모님들은보잘것없는국민한사람에충고에도귀담아들어시기바람니다이후보님및한나당,힘내세요
대한민국,국가운명은이번대선이,판가름합니다
고도 의증 전우님들 선거 잘하섰야 합니다 10/25 11:28
   
 
윗글 제30회 주간회의자료 요점,
아래글 종합 교통정보 서울지역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22 나뿐놈. 국가보훈처 전현직 유공자직원92명 감사,,, 2 최상영 2007/11/12 16:26 2399
121 보훈가족과 국민에게 드리는글 3 참전자 2007/11/12 12:05 2104
120 나뿐놈. 제269회 국회(정기회) 일정입니다,(2007,11,12,10:00부터) 1 한국 베인전 2007/11/12 09:22 2313
119 (nll)한번 영토는 영원한 영토 귀신잡는 해병NLL사수결의 1 최상영 2007/11/11 23:43 2390
118 나뿐놈. 보훈처에 올라온 항의글들입니다, 월남참전자, 2007/11/11 10:16 2829
117 퇴출. 남의이름까지 사용하여 글을 올리는 고엽제 단체인간들을 보라,,, 2 함주석 2007/11/11 09:02 2388
116 보훈처 차장, 국가 유공자 허위 취득 2 김홍식 2007/11/10 21:05 2323
115 고 박정희 대통령 김홍식 2007/11/10 20:36 2271
114 보훈처 차장이 유공자 허위 취득 6 맹호 2007/11/10 11:42 2293
113 나뿐놈. 월남전당시에 고엽제가 집중적으로 살포한지역입니다, 1 최상영 2007/11/10 10:34 2596
112 이상석 전우께서 고엽제홈에 올린글 펌 4 송주완 2007/11/09 12:06 2358
111 경고. 꼴볼견입니다 뭐가 좋았서 고엽제 명찰까지 달고단일까? 2 중도 2007/11/09 07:33 2491
110 배고픔 못이겨 두부 훔쳐…‘생계형 범죄’ 늘어난다(펌) 1 의증 2007/11/08 23:56 2354
109 안맞다. 김치연,그리고 이시종의원 보좌관님께(이시종의원실) 1 김삿갓 2007/11/08 16:34 2403
108 안맞다. 고엽제 단체등급미달이라고 하고박병석위원장님홈에.. 3 고도 2007/11/08 10:44 2378
107 박병석 의원 홈페이지에 다시 나타난 등급미달 넘 4 경도 2007/11/08 09:39 2537
106 박상돈 소위원장님의올린글과 답변들,, 1 최상영 2007/11/07 18:01 2457
105 감사 박상돈소위원장님실에 보약의글을 올일려 바로 가기입니다, 한국 베인전 2007/11/06 22:22 2771
104 나뿐놈. 박상돈 소위원장님께서 정근영님글 답변입니다, 2 박상돈의원실. 2007/11/06 21:49 2162
103 나뿐놈. 박병석 정무위원장홈페이지에 올려진글 1 송주환 2007/11/06 20:55 2452
102 나뿐놈. 박상돈정무위원 소위원회소위원장님의 답변입니다, 5 최상영 2007/11/05 20:29 2559
101 고엽제 법안 삭제요청 2 김홍식 2007/11/05 12:44 2400
100 이시종 의원 홈에 올린 글 1 고담 2007/11/04 23:43 2344
99 퇴출. 이시종의원실에 항의글을 올린경기지부 5 강은희 2007/11/04 23:32 2067
98 퇴출.    .박병석의원실입니다(바로 연결사이트입니다) 중도 2007/11/01 23:59 2775
97 나뿐놈. 지금 이시종홈에 글이 올라갑니다, 고도 2007/11/04 09:02 2648
96 퇴출.    Re..이시종의원홈으로가기 알림 2007/11/04 14:58 2498
95 나뿐놈. 등급미달자경고등 1 육송 2007/11/03 19:38 2286
94 나뿐놈. 정무위원 소위원회 명단입니다, 공고 2007/11/03 17:24 2384
93 박병석 홈 3516번 글에 달린 댓글에 고엽제로 보이는 4 중환자 2007/11/03 09:06 2341
1,,,211212213214215216217218219220,,,222
Since 2005 한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 All Copyright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