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admin홈 으로회원 전용참여 마당보훈정보쉼터 마당구 게시판home admin  

* 회비 관리구좌
우체국
700096-01-000631
예금주:한국베인전

전우들 대화장 자유게시판

전우님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환영합니다.
단,국가 비판글. 대통령모독글 . 욕설.인격모독글.비난글.불필요한글.남의홈비난글. 명예손상글, 종교와 음란물 광고에 대한 선전,또는 비난의 글은 아이피공개와홈 출입통제와임의로 무조건 자동 삭제합니다. 누구도 이 조치에 이의를 제기 할수 없읍니다.
. . <※.문재인 대통령님은 미지급 해외복무수당" 일반병 퇴직금을 이유없이 돌여주라!.          

 월남참전전우님들 이곳 게시판에 좋은글를 일었으면 당연히 댓글한자 정도달고 가는것이 예의줄압니다. 한국베인전 운영진 *회비 관련구좌 -우체국 :70006-01--000631- 예금주: 한국베인전-

 
작성자 황욱
작성일 2020/06/04 (목) 21:22
분 류 나뿐놈.
추천: 0  조회: 190  
Re..네덜란드 법원, ‘최순실 집사’ 데이비드 윤 한국 송환 결정
데이비드 윤에 “징역 1년 이상 선고할 수 있는 혐의”
윤씨 상소하면 네덜란드 대법원 최종 판단 받아야
최순실 독일 집사 데이비드 윤 출처=TV조선 화면 캡처

▲ 최순실 독일 집사 데이비드 윤
출처=TV조선 화면 캡처


최순실(최서원 개명)의 독일 도피 등을 도우며 ‘최순실 집사’로 알려진 데이비드 윤(한국명 윤영식·52)씨의 한국 송환을 네덜란드 법원이 허가했다.

이 결정이 그대로 확정되면 인터폴 수배 끝에 네덜란드에서 체포돼 하를렘 인근 구치소에 8개월간 수감돼 있던 윤씨는 한국으로 송환, 서울중앙지법에서 재판을 받게 될 전망이다.

노르트홀란트주 법원 결정문을 입수한 연합뉴스는 이 법원 재판부가 ‘나는 결백하고 석방돼야 한다’는 윤씨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고 11일 보도했다.

재판부는 오히려 사문서위조, 자금세탁, 알선수재, 사기 등의 범죄를 열거하면서 윤씨가 적어도 징역 1년의 실형을 받을 수 있는 혐의를 받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윤씨의 혐의가 인정되면 한국뿐만 아니라 네덜란드에서도 처벌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국으로 송환되면 공정한 재판을 받을 수 없게 된다’는 윤씨의 주장 역시 재판부는 받아들이지 않고 기각했다.

재판부는 “한국과 네덜란드 간 범죄인 인도 조약을 고려할 때 한국은 유럽인권조약(ECHR) 6조에서 규정한 공정한 재판을 받을 권리를 보장하는 국가”라고 판단했다.

그러면서 “공정한 재판을 받지 못할 수 있다는 가능성만으로 범죄인 인도를 불허하기는 어렵다는 그 동안의 유럽인권재판소(ECtHR)의 판례도 함께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탄핵된 후의 국내 정치 상황을 볼 때 정치적으로 박해받을 우려가 있다’는 윤씨의 주장 역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이와 관련, 재판부는 “한국 법무부가 범죄인 인도를 청구한 것은 정치적 이유가 아니며, 한국의 정치 상황은 네덜란드 법원이 판단할 문제도 아니다”고 일축했다.

이밖에 윤씨는 자신에 대한 체포영장의 진본 여부가 불확실하다거나 한국에서 전문가를 불러 추가 심리를 진행해야 한다는 등의 주장을 펼쳤지만 모두 기각됐다.

윤씨는 이날 결정에 불복해 한 차례 대법원에 상소할 수 있다. 대법원이 상소를 기각할 경우 법무부 장관의 최종 결정에 따라 송환이 확정된다.

네덜란드 검찰 관계자에 따르면 네덜란드 법무부에서는 금세 결정이 날 것이지만 대법원 심리가 얼마나 걸릴지는 미정이다.

한국 국적의 독일영주권자인 윤씨는 최순실씨의 독일 생활과 코어스포츠 운영을 도와준 인물로 2016년 국정농단 수사 이후 독일 등에서 도피 생활을 해 왔다.

윤씨는 최순실씨의 생활 전반을 보좌하는 등 사실상의 집사 역할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윤씨는 2016년 초 부동산 개발업자로부터 서울 서초구 내곡동 헌인마을 부지가 뉴스테이 지구로 지정될 수 있도록 해달라는 청탁을 받고 작업비 명목으로 3억원을 챙긴 혐의 등을 받고 있다.

그는 2016년 9월 독일로 출국한 후 종적을 감췄다가 지난해 5월 30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스히폴 공항에서 현지 헌병에 검거돼 한국 송환 여부를 결정하기 위한 재판을 받아왔다.

일각에서는 윤씨가 최순실의 해외 은닉재산의 단서를 쥐고 있는 인물이라는 의혹도 제기되고 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이름아이콘 능지처참
2020-06-05 08:33
저두년을 어텋게 죽어 우리의 핏값을돌여받겠는가 시간이 다 해결하다고 하는대
우리는 시간이 얼마 안남아서 정말 미치겠다.
우리의핏값을 돌여받을수가 있을까요?
용호 이 사람아 제발 말 조심좀 해라
그렇게 욕하면 위신이 올라간냐?
6/6 10:27
   
 
윗글 특 보
아래글 이순신 동상앞에서 연일 계속하여 1일 시위하고있는 전명수전우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367 감사 안민석 국회의원 폐이스북 은닉재산 환수에 되하여 7 백종선 2020/08/22 16:23 389
6366 안맞다. 월남전쟁 특수근무지 수당['20.08.21.금요일] 베트남전 "특수근무지 수당"을 알아본다 4 박종길유뷰브 2020/08/21 21:56 416
6365 반대. [한국일보] 서울시교육청 역사 교재 정말 문제있나…양민학살논논 김종근 2020/08/21 21:17 186
6364 찬성. 동맹국참여 한국편 미군과 동일하게 지원 받았습니다 5 최상영 2020/08/19 23:38 389
6363 미처. 보훈개혁연대 전투군사급여 공부많이해라. 4 파월66 2020/08/18 10:03 428
6362 바보. 발의한 우리법안 하나도 실속없다. 2 박종길tv 2020/08/17 22:42 353
6361 축하. 보훈개혁연대창립총회 4 이정범(파랑새) 2020/08/16 10:10 441
6360 환영. (625참전 월남참전 공조 2 특파원 2020/08/15 20:12 394
6359 바보. 이놈들아 전투급여 안 줄여면 똥물이나 실컨처먹어라 1 미처 2020/08/14 10:00 394
6358 안맞다. 박종길 과연회답받겠는가"참전봉급[2020.08.11.화요일] 베트남전 주월한국군 미지급봉급 5 파월66 2020/08/12 11:06 512
6357 협조. "전투근무에 따른 수당 돌려받기" 활동에 앞장선 회원 토론회 황욱 2020/08/11 10:16 407
6356 나뿐놈. 고소고발[2020.08.10.월요일] 대한민국 월남전참전자회 고소고발로 망조 드나!!! 3 황욱 2020/08/11 00:55 379
6355 찬성. 우리 법, 규정과 부합된 전투수당 반환을 주장하자! 4 김차웅 2020/08/11 00:47 295
6354 반대. 한미조사보고서 하루에 1$급여와 83%급여인상 백지수표 파월66 2020/08/10 17:57 213
6353 협조. 월남전 미지급 급여 반듯이 돌려 받아야 한다!! 9 백마전우 파랑새 2020/08/07 02:12 700
6352 환영. 월남전 참전자 전투근무에 따른수당받기활동에 앞장선 회원 토론회개최 5 김종근 2020/08/07 01:14 473
6351 감사 우리전우들이 비가오나 바람이 불어도 연일게속하여 국회나 광화문에서 1일시위하고있다. 베인전 이정범특파원 2020/08/06 09:23 355
6350 경고. 월남전 참전군인 전투근무 보상특별법안(2102627) 5 딱지 2020/08/04 19:30 497
6349 감사 (긴급)월남전 참전군인 전투근무 보상특별법안(2102627)발의 12 최상영 2020/08/04 02:27 607
6348 환영. 죽음 넘나드는 전선에서 번 그 돈은 다 어디로 갔나 김차웅(해병) 2020/08/03 10:37 282
6347 미처. •[서해성의 박학다설] ‘망각의 연꽃’ 베트남 민간인 학살(광주학살의 기억1.) 3 황욱 2020/08/02 00:12 417
6346 협조. 참전명예수당 105만으로 법안통과시겨라 2 황욱 2020/07/31 10:01 588
6345 경고. 참전자회 회장님. 인터넷전우회 회장님. 11 승리짱 2020/07/30 20:46 446
6344 미처. 브라운각서 번역 (찿아야할 미지급분은 과연 잊는가)? 2 최상영 2020/07/30 20:11 239
6343 감사 열명의베트콩을 노치더라도 한명 양민보호하자 채명신 포스타가아인것갔고 경비부담 해외근무수당은 미국전체 다지급한다. 파월66 2020/07/29 07:46 266
6342 감사 미국 집단소송/단체소송 (CLASS ACTION) 참가도 안하고 보상금을 받는다고 착각하시 2 김차웅 2020/07/28 10:10 325
6341 하하. (자료요청) 한미조사보고서 기록 미국13,000달러 한국16,000달러 2 파월66 2020/07/27 19:03 276
6340 미처. [베트남전] 미국, 재해보상금 65억563만여원 누가 받았서 정부는진상을 밝혀라 5 파월66 2020/07/26 19:18 387
6339 감사 Life Insurance생명 보험 4 파월66 2020/07/26 19:14 244
6338 안맞다. 엉터리 2차 소송(전투,고엽,명예)성남지원 11 유뷰브 2020/07/23 19:02 572
12345678910,,,222
Since 2005 한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 All Copyright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