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admin홈 으로회원 전용참여 마당보훈정보쉼터 마당구 게시판home admin  

* 회비 관리구좌
우체국
700096-01-000631
예금주:한국베인전

전우들 대화장 자유게시판

전우님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환영합니다.
단,국가 비판글. 대통령모독글 . 욕설.인격모독글.비난글.불필요한글.남의홈비난글. 명예손상글, 종교와 음란물 광고에 대한 선전,또는 비난의 글은 아이피공개와홈 출입통제와임의로 무조건 자동 삭제합니다. 누구도 이 조치에 이의를 제기 할수 없읍니다.
. . <※.문재인 대통령님은 미지급 해외복무수당" 일반병 퇴직금을 이유없이 돌여주라!.          

 월남참전전우님들 이곳 게시판에 좋은글를 일었으면 당연히 댓글한자 정도달고 가는것이 예의줄압니다. 한국베인전 운영진

 
작성자 한국베인전
작성일 2019/05/14 (화) 14:16
홈페이지 http://www.hgvvk.co.kr
분 류 미처.
추천: 0  조회: 889  
전투수당 환급 소송 설명회 (엉터리소송)하면큰일난다.
전투수당 환급 소송 설명회


소송에는 여려번 소하였다. 지금소송하면 무조건진다.
유신헌법26조 때문에 소한것이고 또한 미지급된 해외근무수당액수가 정확하게 아직 밝혀지지안고있다.
결과는 정부에 웃숨거리밖에 안된다.
재판은 심중하게 심사숙고하여 진행하는것이조다.
이번에 또폐소하면 32만명의 욕보이는격이다.
국방부가 국회답변할때마다 전투수당 반환폐소한자료을거론하고 이미다끝낮다고 우겨되고있다.
결국에 김성웅씨가 지난번 행정소송에서 폐소하여 어머어마한 충격을주고있다.
확실한자료도 없이 또재판한다고 하면 또폐소한다.
한국군의봉급과수당 보너스 퇴직금 수당은 1차에 한국베인전에자료가4부브라운각서 포함하여 이미미국립문서보관소에서 보내주었다.
2차로 수당과 봉급과 예민한점이 잊어 다시 개인수당을 요청한상태이다
미국에서 답변이 온자료는다음과갔다.

Re: 이문서를보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5. 13. 오후 8:43



David A. Langbart vVBid.langbart@nara.KJHNET
받는 사람: »ó¿µ ÃÖ <yun9642@yahoo.co.kr>
Before we can make a search, we need to know the telegram number.
검색을하기 전에 전보 번호를 알아야합니다.
Also, please provide your name and email address.
또한 이름과 이메일 주소를 제공해주십시오.
On Sun, May 5, 2019 at 6:19 AM »ó¿µ ÃÖ <yun9642@yahoo.co.kr> wrote:
 
  국립 문서 기록 관리국 RG55 Central 파일 196 66. DEF 19 KOR S VIET S. Secret Limdis. 사이공 ​​반복 CINCPAC for POLAD와 COMUSMACV 전보 1966년 6 월 21 일 서울에서 대사관은 수당을 한국 정부에 통보했다.
대한민국으로 통보한 베트남참전 한국군 육군 개인수당액수를 보네주시면 고맙겠습니다.

한국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www.hgvvk.co.kr 화장 상영최
이력게 답변이 왔습니다.
다시 이름과 이메일을 보내습니다.
저생각에는 소송은 미친짓이라고 본다.
이미송아무게분측에서 유신헌법26조 이헌소원을 대법원에 헌법소원을 제시한상태인대 결과도 없이무조건소송에는 미친짓이다
   
이름아이콘 무적
2019-05-14 22:40
그러하여도
뭐라도해야하지않을까요?
믿엇던 국민연대도 서로 잘낫다고 여기저기로 찌져지고
이것저것 시도하는곳은 김성웅이외 없다고 생각합니다.
고집도잇고 성격도좋지못하나 서로 목적은 같으니
정보고유나 서로힘실어주는게 어떨지요?
답변 아무리 그래도 이건안입니다.
지금 변호사 산다고 돈을 거두고잊고 어설푼 재판은 오희려 큰손해을 불려 옴니다.
지난번 행정소송을하여 우리전우들에게 얼마나 큰피해를 주었습니까요?
얄팍한수단으로 소송하는자만 돈을 받는것으로 꼬시고 잊지 안습니까요?
폐소는 분명합니다.
확실한수당 개인지급액수도 몰으는자가 무슨 소송을 합니까요,
국회의원도 미국으로부터 브라운각서을 못 각고오는대 뜬구름잡는소리에 넘어가지 마십시요,
다른 꿍꿍이 속에들어다 보입니다,
절때 이련자에게 자료를 주어서 장사시겨주면 전체 전우기 망합니다.
헌법소원이 발표되고 난 다음에야 소송을 해야합니다.
그리고 국회에 전투수당 법안통과하는것이 제일 빠름니다.
국회에 촛점을 잡아야하는대 엉둥한 행동으로 전우들을 헌옥시키고있다.
5/15 00:40
한마디 김성웅이 저자는 순돈버리목적으로 재판을한다.
정말 아니곱다
5/15 19:07
   
이름아이콘 백초
2019-05-15 20:56
김성웅 저작자 에게 기대는 사람들 참말로 안타갑습니다..~ 에휴...~
바람소리 정말 골때리고 있다
완전히 돈에미첬다.
5/15 21:48
   
이름아이콘 백마30
2019-05-16 06:49
전우들이여 ! 김성웅회장을 폄하하지 말라.
최근에 거론되는  월참간부들, 고참 간부들 , 전우방송을 통해본  박우영과 박통, 서영수 시민단체회장등
전우들에게 희망보다는 실망을 안겨준건 팩트다.
그래도 김성웅회장만은  트럼프 + UN인권이사회에도 진성서를 발송하고,  청와대, 국방부, 외교부, 보훈처, 주한미대사관등에 고엽제질환자의 현 실태와 파월참전미지급 봉급과 수당을 지급해줄것을 요청도 했다.
어느놈이 이러한 거사를 감당할 수가 있을까 !
책팔아먹는다고 나팔불지 마라. 전우 본인들에게 이득이 되니까 소중한 정보를 얻을려고 구입한것인데 왜들 비방하는 소리들만 하는가 !
지금 이 싯점에서는 김성웅회장 말고는 답이 없다.
협조를 해 드리지 못할망정 헛뜯지는 말자.
닥아오는 5. 27 프레스센터에서 외신기자회견을 갖기로 하고 이미 통보서를 발송한 상태이다.
이러한 전우들의 미수령참전봉급과 수당, 그리고 고엽제실태를 어느누가 거론한놈이  있다면 나와라 !
전우들이여 ! 속는셈 치고 통크게  김성웅회장을 도와주면 어떨까 !
전투수당 이것또 실불력거리는것은 무슨 이유일까?
김성웅이 이자을 믿는것보다 마당에 똥개를 믿으라.
전우들를 생각하여 일하는것은 단하나도ㅡ없다.
자기 사욕을 챙기기 위하여 나팔불고있다.
미국에서 올른 답을가저온자료가 어디에 잊는가" 잊다면 제시하여보라. 맞지안은 자료을 가지고 또재판을하면 페소하는것은 불보듯 번한일인대 장난치고 잊는가" 속는셈치고 속을라고 말이되는 소리인가"
이번에 또폐소하면은 전투수당은 물건너가는대 입이 하수도 구멍이구나 한부로 지걸이말라 말조심해라 김성웅이가 좋으면 김성웅이 한퇴로가라 헛소리 짓걸이지말고 석꺼저라.
5/16 09:00
   
이름아이콘 무적
2019-05-16 10:57
국민연대측에서 집회주최한
426행사중 청원서 전달하러 창와대
방문하신 4명이 직접 문재인대통령을 만낫으며
7월경까지 기다리라고햇다고하는데
정보아시는분 계신가요?
병급규제철페 그말이 사실이요 ..누가그러던가요 7월요 5/16 13:22
병급규제철페 7월에 얼마를 준다는지 정보아는분들 댓글좀요 5/16 13:23
최상영 확인결과는?
공법단체 결성이고 적폐청산하여 하나의단체를 결성하여 대규묘 집회를하여 전투수당받기를 위하여 정부에 허락을 받은걸로 압니다.
상세하게 말할수가 없습니다.
방해꾼들이 많아서 골란한일 생길까봐 모던사항은 비밀로한것으로 압니다.
특별법을 만들어서 통과시킬것을 가닥을 잡아서 나가고 있습니다.
그날 청와대에 들어간자는 서영수혼자 들어갔습니다.
지금 재판은 결국은 전투수당 받는대 역효가를 가저옴니다.
잘못되면 김성웅씨는 책임을 저야합니다.
그낭 넘어가지는 안을것을 대책이 세워 진것을 전하여 왔습니다.
5/17 07:35
최상영 지금어느단체을 비롯하여 해외근무수당은 정확하게 금액을받은액수을 알고잊는단체는없다고봅니다.
미국무부자료에 한국군의 지원군원을검토하여 보면은 미국에서 전투수당과 각종수다을지급한근거는없습니다
수당과 봉급 보너스 을미국에서 개일수당책정하여 지급하지안고 총 얼마을 모다서 받아서왔어 한국정부가 축소하여 지급한걸로 되여있습니다.
13000$가 안이고 16400$로 개인지급하기로하고 돈을 받아온걸로 되여있습니다
이문제로 상원위원회에서 한국군을 미국군인들보다 더많이 주지말자고 법안까지 통과한걸로 되여있습니다.
그리고 퇴직금은 73년도에 신청하 여75년도에 받을걸로 되여있습니다
돈액수도 몰으면서ㅡ 무슨 재판을한다고 야단입니가요?
얄팍한수작은 그만두세요 김성웅씨는 저가 자료 안주면 헛사입니다.
본인이 더잘알고 계실것입니다.
5/17 07:51
   
이름아이콘 병급규제철페
2019-05-17 08:16
맞습니다 대통령 특별법으로가야지요...유틉보니 그냥 요식해위 같내요 하지안을것임 소송은 김성웅이 초치지말라
노고지리 제발 십할단닉네임 스지말으라.
정말흉하다.
5/17 17:43
   
이름아이콘 병급규제철페
2019-05-18 02:01
소송은몇년걸린다..이긴다는보장도없다..대통령 특별법만이 답이다.
   
 
  0
2000
윗글 베트남한국군의 참전 기간이 미국연방정부로부터 통보하여왔다.
아래글 Re..미연방법원 한국군의수당과봉급액수을 알수가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나가라. 2019년 년회비납부하여 주시면 고맙겠습니다 39 한국베인전 2019/03/14 00:18 630
나가라. 우리모두청와대해외근무수당과퇴지금 브라운각서공개하고 국회계류중인 전투수당법안 즉각 통과하라고 동의하려갑시다. 34 한국 베인전 2018/03/28 19:19 2007
나가라. 한국베인전에 가입한 일반회원님에게 정회원가입을 부탁드립니다 22 한국베인전 2018/11/26 20:53 7064
5962 미처. 전투수당법4개법안이 19년7월15일10시정각에 열였습니다 11 김종근 2019/07/16 18:49 980
5961 미처.    Re..임시국회 오늘로 끝났습니다. 7 허송세월 2019/07/19 09:26 364
5960 하하. 전우 목소리 (전화 인터뷰) - 독일 광부가 월 127불을 받았는데, 목숨걸고 참전한 전우 황욱 2019/07/16 15:20 249
5959 찬성. 새로 인정한 미국2019년도 고엽제질명명 8 최상영 2019/07/16 09:47 522
5958 찬성. 전투수당 4개법안 국회상정하여 국방위원회 정종섭의원께 13 파월66 2019/07/15 18:31 435
5957 안맞다. 김성웅씨 개인당33억원 이 살인가 바로잡아주시길바란다. 11 파월66 2019/07/13 23:51 484
5956 나뿐놈. 전라북도의 병급철폐의 꼼수 6 익산 왕궁 2019/07/12 09:43 480
5955 협조. 천안휴게소 집회신고하러 가자! 19.07.10.14시 동남경찰서 앞!! 집회는 축제분위기를 4 김종근 2019/07/10 22:28 496
5954 환영. 브라운각서공개하는대 브라운각서에는 개인수당이 없다. 1 최상영 2019/07/10 09:20 353
5953 협조. 천안삼거리휴게소 서울방향 고속도로 압류? 9 파월66 2019/07/09 16:31 447
5952 미처. 한국군은 수당으로 주지안고 급여 보조 금형태로지급하였다. 6 파월66 2019/07/08 10:04 521
5951 협조.    Re..한국군은 수당으로 주지안고 급여 보조 금형태로지급하였다. 송주완 2019/07/10 09:13 56
5950 나뿐놈. 미국에서 베트남 참전한 한국군을 비상상태로 처리하였다. 10 최상영 2019/07/04 13:07 842
5949 나뿐놈. 국민 재산찾기운동 집행위원장 엉터리답변입니다 7 최상영 2019/07/03 15:25 465
5948 협조. 참전수당 배우자 승계법안 발의 14 허송세월 2019/07/02 11:31 713
5947 찬성. 월남전 참전 6개국 중 급여가 가장 낮은 한국_181016_국정감사_국가보훈처 11 최상영 2019/06/29 19:50 682
5946 찬성. *1단계는 고속도로 압류활동!! *2단계는 영종대교 압류활동!! 1 전우방송 2019/06/28 19:26 557
5945 경고. 병급제한 풀어주십시요 3 버드내 2019/06/28 13:52 522
5944 협조. 월남파병 미지급분전투급여 환수.공청회/궐기대회개최 2 해참중앙회 2019/06/26 17:54 627
5943 미처. 문재인 지지율 추락 백약이 무효! (전옥현 전 국정원 1차장) / 신의한수 6 나팔 2019/06/25 10:21 528
5942 환영. [월남참전전국전우회총연맹 국회방문] 첫번째 간담회 - 유성엽 원내대표와 월남전우 그리고 국민연대와의 만남 1부 [미지급 전투급여, 전투수당, 특별법안] 3 김종근 2019/06/21 23:03 759
5941 찬성. 6.25전쟁 발발 69년 월남 종전 50년 - 회고록 靑澐 / 김 희 상 김종근 2019/06/21 08:10 383
5940 미처. 국방부가 제시하는 가짜브라운각서와 미국에서 보내온 브라운각서 7 최상영 2019/06/21 08:03 476
5939 나뿐놈. 성웅이가말한 제스터 장 4 병급규제철페 2019/06/21 00:37 354
5938 안맞다. 석정원 앞뒤가 안맞는소리 수정하세요? 17 파월66 2019/06/18 19:01 655
5937 환영. 허경영 '참전 생존용사에게 5억원지급, 참전수당 월 300만원 지급' 7 병점. 2019/06/17 09:16 640
5936 환영. 천경수목사 증언 - 월남참전의 숨겨진 흑막, 브라운 각서의 진실 (월남 참전 파월 급여, 3 무적 2019/06/16 12:43 487
12345678910,,,199
Since 2005 한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 All Copyright rights reserved